계란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시나요 > 삶의 지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삶의 지혜

  • HOME
  • 지혜의 향기
  • 삶의 지혜

☞ 舊. 삶의 지혜

   

☆ 삶에 도움이 되는 생활상식이나 생활의 지혜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 저작권 위반소지가 있는 이미지나 음악은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소스를 퍼가실 때는 게시자에게 간단한 인사말이라도 남겨주시는 센스를^^)

계란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시나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5건 조회 3,861회 작성일 17-02-19 21:39

본문


계란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시나요

"왕란, 특란, 대란 중 가장 큰 달걀은?"
여러분은 이 질문에 답이 바로 떠오르셨나요?

마트에서 달걀을 구입할 때 보게 되는 이름들입니다.
만약 큰 달걀을 사고 싶다면 어떤 달걀을 골라야 할까요?
왕·특·대 이름만 놓고 보면 모두 자기가 크다고 말하는 것 같아
무엇을 고를지 고민인 분들도 있을 텐데요.

셋 중 무엇을 고를지 몰라 가격이 저렴한 것으로 골랐다면
십중팔구 크기 작은 달걀을 선택하셨을지 모릅니다.

달걀 품질등급 및 중량규격 /출처=축산물품질평가원

축산물품질평가원에 따르면 달걀은 크기와 무게에 따라
중량규격을 5가지로 구분합니다.
왕란, 특란, 대란, 중란, 소란 순으로 크기가 크고 개당 가격도 높습니다.
중량규격은 등급과는 관계가 없습니다.
달걀의 크기가 클수록 영양도 많고 더 좋은 걸까요?
정답은 관계가 없습니다.
닭은 나이가 들면 몸집이 커집니다.
몸집이 커진 늙은 닭이 알을 낳으면 달걀의 크기도 커지는
경향이 보여 왕란이나 특란이 되는 것이죠.
반대로 일반적인 크기의 달걀은 주로 나이 어린 닭이 낳은 것으로
생각하면 됩니다.

등급 판정 달걀 중 70.8%는 특란입니다.
대란은 28.1%, 왕란은 0.8%로 보통 소비자들이 구매하게 되는
달걀은 특란입니다.
왕란 개수가 특히 작은 이유는 외관품질 수준이 등급판정 기준에
미달하여 등급판정 신청량이 많지 않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소란, 중란은 생산기간이 짧고 생산량이 많지 않아
등급판정 개수가 적다고 합니다.

소, 돼지고기에도 등급제도가 있듯 달걀에도 품질에 따른
등급제도가 있습니다.
축산물품질평가원은 달걀의 외관상태, 난황(노른자) 퍼짐 정도
이물질 등을 평가해 1+등급, 1등급, 2등급, 3등급으로 나눕니다.

그러나 굳이 1+등급을 찾을 필요는 없습니다.
축산유통종합정보센터 자료에 따르면 등급판정
달걀의 91.7%가 1+등급입니다.
1등급은 8.2%, 2등급은 0.1% 수준입니다.
시중에서 만나는 거이 모든 달걀이 1+등급이라는 것이죠.

달걀 껍데기 표시 사항예시/출처=축산물품질평가원
달걀에 쓰여진 숫자는 무슨 뜻일까요?
우선, 달걀 껍질에 새겨진 글씨의 잉크는 식용가능한 색소입니다.
따라서 달걀을 삶을 때 껍질 안으로 잉크가 들어가더라도
먹을 때 문제되지 않습니다.

달걀에 새겨진 숫자는 소비자가 직접 생산이력을
확인할 수 있는 정보입니다.
'판정'은 등급판정확인표시이며, '01'은 생산자 시·도, '001'는
생산자 번호, '02'는 생산한 계군번호를 가리킵니다.
'AA'는 집하장 코드, '110325'는 등급판정일자(년월일)을 의미합니다.

생산자 시·도 고유번호는 △서울특별시(01) △부산광역시(02)
△대구광역시(03) △인천광역시(04) △광주광역시(05)△대전광역시(06)
△울산광역시(07)△경기도(08) △강원도(09) △충청북도(10) △충청남도(11)
△전라북도(12) △전라남도(13) △경상북도(14) △경상남도(15)
△제주특별자치도(16) △세종특별자치도(17)입니다.

가끔 라면 봉지 속에서 다시마 두개를 발견할 때처럼 노른자가 2개 든
달걀을 보게 될 때가 있습니다.
왠지 돌연변이 같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는데요.
먹어도 문제없다고 합니다.

알을 낳게 된 지 얼마 안 된 닭은 생리기능이 안정되지 않아
노른자 2개를 연속으로 배란하는 경우가 있다고 합니다.
시간이 지나 산란 리듬이 안정되면 이런 현상은 줄어들게 된다고 합니다.

삶은 달걀 1개의 열량이 80kcal인데 반해 위에 머무는 시간이
3시간 이상 되기 때문에 포만감을 주어 다이어트에 좋은 식품입니다.
춘곤증에 좋고 뇌졸중 회복에도 도움을 주는 비타민 B와 독감 예방에도
효능 있는 비타민 D도 다량 함유하고 있는 완전식품이죠.
오늘 달걀 하나 드셔보시는 건 어떨까요?

좋은 달걀 고르는 방법

1. 표면은 깨끗하고 매끈하며, 전체적으로 반점이나
주름이 적은 것을 고릅니다.

2. 깨뜨려 봤을 때 흰자의 높이가 높고, 노른자가 동그랗게 봉긋 솟아있으며 탄력이 있어야 합니다.
알끈을 제외한 이물질이 보이는 것은 오래된 달걀입니다.

3. 달걀은 껍질에 싸여 있어 신선도를 확인하기 어려우므로 등급판정일자가
최근인 것을 골라야 신선한 달걀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yongyong@fnnews.com 용환오 기자

소스보기

<font color=blue> 계란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시나요 "왕란, 특란, 대란 중 가장 큰 달걀은?" 여러분은 이 질문에 답이 바로 떠오르셨나요? 마트에서 달걀을 구입할 때 보게 되는 이름들입니다. 만약 큰 달걀을 사고 싶다면 어떤 달걀을 골라야 할까요? 왕·특·대 이름만 놓고 보면 모두 자기가 크다고 말하는 것 같아 무엇을 고를지 고민인 분들도 있을 텐데요. 셋 중 무엇을 고를지 몰라 가격이 저렴한 것으로 골랐다면 십중팔구 크기 작은 달걀을 선택하셨을지 모릅니다. 달걀 품질등급 및 중량규격 /출처=축산물품질평가원 축산물품질평가원에 따르면 달걀은 크기와 무게에 따라 중량규격을 5가지로 구분합니다. 왕란, 특란, 대란, 중란, 소란 순으로 크기가 크고 개당 가격도 높습니다. 중량규격은 등급과는 관계가 없습니다. 달걀의 크기가 클수록 영양도 많고 더 좋은 걸까요? 정답은 관계가 없습니다. 닭은 나이가 들면 몸집이 커집니다. 몸집이 커진 늙은 닭이 알을 낳으면 달걀의 크기도 커지는 경향이 보여 왕란이나 특란이 되는 것이죠. 반대로 일반적인 크기의 달걀은 주로 나이 어린 닭이 낳은 것으로 생각하면 됩니다. 등급 판정 달걀 중 70.8%는 특란입니다. 대란은 28.1%, 왕란은 0.8%로 보통 소비자들이 구매하게 되는 달걀은 특란입니다. 왕란 개수가 특히 작은 이유는 외관품질 수준이 등급판정 기준에 미달하여 등급판정 신청량이 많지 않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소란, 중란은 생산기간이 짧고 생산량이 많지 않아 등급판정 개수가 적다고 합니다. 소, 돼지고기에도 등급제도가 있듯 달걀에도 품질에 따른 등급제도가 있습니다. 축산물품질평가원은 달걀의 외관상태, 난황(노른자) 퍼짐 정도 이물질 등을 평가해 1+등급, 1등급, 2등급, 3등급으로 나눕니다. 그러나 굳이 1+등급을 찾을 필요는 없습니다. 축산유통종합정보센터 자료에 따르면 등급판정 달걀의 91.7%가 1+등급입니다. 1등급은 8.2%, 2등급은 0.1% 수준입니다. 시중에서 만나는 거이 모든 달걀이 1+등급이라는 것이죠. 달걀 껍데기 표시 사항예시/출처=축산물품질평가원 달걀에 쓰여진 숫자는 무슨 뜻일까요? 우선, 달걀 껍질에 새겨진 글씨의 잉크는 식용가능한 색소입니다. 따라서 달걀을 삶을 때 껍질 안으로 잉크가 들어가더라도 먹을 때 문제되지 않습니다. 달걀에 새겨진 숫자는 소비자가 직접 생산이력을 확인할 수 있는 정보입니다. '판정'은 등급판정확인표시이며, '01'은 생산자 시·도, '001'는 생산자 번호, '02'는 생산한 계군번호를 가리킵니다. 'AA'는 집하장 코드, '110325'는 등급판정일자(년월일)을 의미합니다. 생산자 시·도 고유번호는 △서울특별시(01) △부산광역시(02) △대구광역시(03) △인천광역시(04) △광주광역시(05)△대전광역시(06) △울산광역시(07)△경기도(08) △강원도(09) △충청북도(10) △충청남도(11) △전라북도(12) △전라남도(13) △경상북도(14) △경상남도(15) △제주특별자치도(16) △세종특별자치도(17)입니다. 가끔 라면 봉지 속에서 다시마 두개를 발견할 때처럼 노른자가 2개 든 달걀을 보게 될 때가 있습니다. 왠지 돌연변이 같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는데요. 먹어도 문제없다고 합니다. 알을 낳게 된 지 얼마 안 된 닭은 생리기능이 안정되지 않아 노른자 2개를 연속으로 배란하는 경우가 있다고 합니다. 시간이 지나 산란 리듬이 안정되면 이런 현상은 줄어들게 된다고 합니다. 삶은 달걀 1개의 열량이 80kcal인데 반해 위에 머무는 시간이 3시간 이상 되기 때문에 포만감을 주어 다이어트에 좋은 식품입니다. 춘곤증에 좋고 뇌졸중 회복에도 도움을 주는 비타민 B와 독감 예방에도 효능 있는 비타민 D도 다량 함유하고 있는 완전식품이죠. 오늘 달걀 하나 드셔보시는 건 어떨까요? 좋은 달걀 고르는 방법 1. 표면은 깨끗하고 매끈하며, 전체적으로 반점이나 주름이 적은 것을 고릅니다. 2. 깨뜨려 봤을 때 흰자의 높이가 높고, 노른자가 동그랗게 봉긋 솟아있으며 탄력이 있어야 합니다. 알끈을 제외한 이물질이 보이는 것은 오래된 달걀입니다. 3. 달걀은 껍질에 싸여 있어 신선도를 확인하기 어려우므로 등급판정일자가 최근인 것을 골라야 신선한 달걀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yongyong@fnnews.com 용환오 기자
추천0

댓글목록

가슴에 불이 활활님의 댓글

profile_image 가슴에 불이 활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좋은상식 배워갑니다. 근데저는 계란을 삶을 수가 없어요. 삶으면 삶는 대로 앉아서 있는 대로 다 주어 먹고 식식대니....식탐이 많나봐요~~^^

Total 584건 1 페이지
삶의 지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58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2 2 05-27
58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9 3 03-02
582 문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5 0 07-26
58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9 0 07-23
580 우상의황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32 0 08-27
열람중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62 0 02-19
57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84 0 02-17
577
생활의 지혜 댓글+ 5
새벽그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92 0 01-27
576 새벽그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5 0 01-19
575 새벽그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77 1 11-20
57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95 0 10-15
57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19 1 10-10
572 paul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14 0 09-02
571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70 0 07-24
570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71 0 07-24
569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98 0 07-21
568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69 0 07-21
56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47 0 07-21
566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27 0 07-15
565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4 0 07-15
564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6 0 07-05
563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68 0 07-05
562 band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52 0 06-24
561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12 0 06-22
560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3 0 06-22
559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30 0 06-17
558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6 0 06-17
557
궁금 댓글+ 1
사랑나누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97 0 06-16
556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1 0 06-10
555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71 0 06-10
55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7 0 05-31
553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7 0 05-24
552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5 0 05-24
551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59 0 05-17
550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 0 05-17
549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98 0 05-11
548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93 0 05-11
547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95 0 05-03
546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46 0 05-03
545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96 0 04-23
544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2 0 04-23
543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2 0 04-21
542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1 0 04-19
54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51 0 04-17
540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6 0 04-16
539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2 0 04-16
538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81 0 04-12
537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3 0 04-12
536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 0 04-09
535 아기참새찌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2 1 04-09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