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술하기 쉬운 환자* > 유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유머

  •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DARCY)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수술하기 쉬운 환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한남주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1건 조회 233회 작성일 19-12-02 22:39

본문

*수술하기 쉬운 환자*

                                                                            *외과의사 3명이 카페에서 칵테일을 마시며 대화를 하고 있었다.

                                                                            ①첫번째 의사가 수술하기 쉬운 사람에 대해 말을 꺼냈다.

                                                                            "나는 도서관 직원들이 가장 쉬운 것같아.그 사람들 뱃속의 장기들은

                                                                              가나다 순으로 정렬되어 있거든."

                                                                              ②그러자 .두번째 의사가 말했다.

                                                                                "난 전기 기술자가 제일 쉽더라. 그 사람들 혈관은 색깔별로

                                                                                  구분되어 있잖아."

                                                                              ③마지막으로 두 의사의 얘기를 듣고 있던 세번째 의사가 잠시

                                                                                  생각에 잠기더니 이렇게 말했다.

                                                                                  "난 사기꾼들이 제일 쉽더라고.뼈대도 없고 쓸개도 없고 소갈머리

                                                                                  배알머리도 없고 심지어 ---------???



                                                                                                  χ




                                                                                                  χ





                                                                                                  χ





                                                                                                  χ





                                                                                                χ    안면도 없잖아."
추천5

댓글목록

DARCY님의 댓글

profile_image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한남주부님 추천 드립니다
음원 추가 했습니다 ♥ ♥

DARCY님의 댓글

profile_image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일반인들은 엄두도 못내지만
욋과 의사니까 무난히 해내겠죠
도서관 직원 가나다 순 ㅋㅋㅋ
요즘 유머방 성적이 최고 입니다
피곤 하지만 즐거운 밤입니다 ㅎㅎ

한남주부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한남주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DARCY님 !피곤한데 챙기셨군요

*유머방이 북적북적 ~아주 좋습니다

*즐거운 밤으로 푸~욱 쉼하세요
♡♡♡ DARCY님!!쵝오야요

한남주부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한남주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은초롱7님! 늦은 겨울 밤인데 오셨군요
겨울 비 끝이니 추워졌습니다

*사철나무가 아닌 서울의 가로수는 온 몸을 다 드러냈답니다
복잡한 거리지만 가로 수가 좋았었는데 ----썰렁합니다

*은초롱7님 ! 오늘 밤~ 아름다운 꿈을 꾸셔요 ♡♥♡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한남주부* 任`雅!!!
차`차`차 리듬의,"울어라 熱風아!"~즐`聽하오며..
小人도 "한남주부"任의,"윰방"熱情에~强力推薦을..
本人도 "은"任가치,세번째 醫師가 ~ 第一, 맘에 듭니다..
"한남"任!"己亥年",져물어`갑니다!"送年會"는,"서울"에서..
"12`12"事態日날,"서울"에서~"送年會"를 하기로,計劃했어如..
"茶"방장任!,"한남주부"任! & "윰방"任들! "윰`房 - Whitting"해要!^*^

한남주부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한남주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외출했다가 제법 쌀쌀한 찬바람 불더군요
은행잎을 다 떠내 놓고 아쉬운지 은행알을
더러더러 잡고있는듯이 매달려 있었지요

*안박사님 ! 추천 놓으시고 답글 챙겨 주시여
感謝합니다 ♧♣♧♣♧낙엽도 떠나가네요

Total 1,545건 1 페이지
유머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1 6 02-16
1544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 0 16:25
1543
소근 소근 쉿! 댓글+ 14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3 05-25
1542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4 05-21
1541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5 4 05-17
1540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 4 05-15
1539
50년전이야기 . 댓글+ 15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0 5 05-11
1538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 5 05-10
1537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 4 05-07
1536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6 4 05-05
1535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5 4 05-02
1534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3 04-29
1533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4 04-28
1532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8 3 04-25
1531
룰루랄라 댓글+ 10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8 3 04-23
1530
질투의 결과 댓글+ 8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3 04-22
1529 *시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3 6 04-19
1528
불어보셔요 ? 댓글+ 13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7 7 04-18
1527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3 6 04-17
1526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3 6 04-15
1525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4 5 04-13
1524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2 6 04-11
1523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4 5 04-10
1522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7 4 04-07
1521 체인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0 4 04-05
1520
짝사랑 편지 댓글+ 20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5 4 04-05
1519 체인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5 5 04-03
1518
실화 이야기. 댓글+ 16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8 6 04-02
1517
코털 이식수술 댓글+ 16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7 04-01
151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 5 03-30
1515 *시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 4 03-28
1514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0 7 03-28
1513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 5 03-27
1512 월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 6 03-26
1511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6 03-25
1510
웃기는 꼬마들 댓글+ 14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8 6 03-24
1509
♡거짓말♡ 댓글+ 13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5 6 03-24
1508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9 5 03-23
1507 브라질/샹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2 9 03-22
1506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5 03-22
1505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 5 03-21
1504 월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5 4 03-19
1503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9 5 03-18
150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5 03-18
1501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3 6 03-17
1500
♡푸 하하하♡ 댓글+ 11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0 7 03-15
1499
게으른 시계 댓글+ 12
큐피트화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9 7 03-14
1498
재미난 유머 댓글+ 17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9 6 03-13
1497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 4 03-12
1496 *시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0 4 03-11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