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방 웃고 또 웃는 금요일 > 유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유머

  •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DARCY)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등록할 수 없습니다

금방 웃고 또 웃는 금요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36건 조회 172회 작성일 22-05-13 12:16

본문



      읏으면 복이 와요^^

      <유머는 삶의 비타민>​
      <웃음은 삶의 아스피린​>

      이 둘은 당신의 건강에 좋다'​
      백마디의 말보다 한마디의 유머가
      더 큰 응원이 된다!



      <기막힌 성형수술>​

      어느 젊은 여자가 있었는데 ..
      올바르게 살고 싶어 매일같이 성당에 나가 기도를 했습니다..
      그녀의 정성에 감동한 하나님이 어느날 그 여자 앞에
      나타나서 말했습니다.
      "너의 정성이 갸륵하니 특별히 100살까지 살게 해주겠다!"

      아주 기분이 좋은 여자는 몇달 후 취업을 앞두고
      성형수술을 했는데, 그로부터 며칠 후 교통사고로 죽고 말았습니다.​

      무척 억울한 그 여자가 하나님을 만나서 따졌으니...
      "하나님! 저를 100살까지 살게 해준다고 하셨잖아요?"
      그러자 하나님 깜짝 놀라며,
      "아뿔싸! 니가 바로 그 여자니? 내가 몰라봤구나!"



      <어느 80대 욕심쟁이의 기도>​

      "하나님! 저는 솔직히 말씀드리면 욕심을 너무 부려
      한번도 이웃을 도운 적이 없고 남의 돈을 탐내기만 했으며
      세금도 몰래 탈세를 했습니다.. 천당에 갈 자격도 없는
      사람이니 이 세상에서 지금 그대로 평생 살게 해주십시요!

      아멘~"






      <포도주의 위력>​

      100세를 바라보는 한 노인이 있었는데.. 근육도 우람하고
      워낙
      건강해 보이자 주위 사람들이 물었답니다.​

      "할아버지~ 장수와 건강의 비결이 뭔지 알려주세요!"
      "음~ 내 건겅의 비결은 포도주를 종종 마시는 것이지!"​

      그런데 그때 마침 옆방에서 술취한 사람의 고함소리가
      쩌렁쩌렁 크게 들려왔습니다.​

      "저 소리는 무슨 소리지요?"
      그러자 노인, 아주 자랑스럽게 말했습니다.​

      "저 소리는 130세 된 우리아버님께서 술주정하는 소리야!"

      "오잉?"






추천8

댓글목록

꼴통공주님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개념 없이 살다 보니 세월 흐르는것도 모르겠네요ㅠㅠ
오늘이 벌써 금요일
내일 솜니엄님 유머 올리는 날인데....
정신차리고 유머 올렸습니당 ㅎ
은초롱님도 좋은차로 씽씽 달리고 계신가요^^*

체인지님
왜 이영상 올렸는지는 저보다 더 잘 아실것 가토 ㅎ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수주가 뭐고 캐드작업이 뭔지 몰지만
바빴다니 참 기쁜 이야기네요~~~
돈 많이 벌어서 식구들, 직원들 섬기고
사회에도 좋은 일 많이 하세요~~~
억수루 부자 되시구요~~~

은초롱7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인조 미인은 싫어 합니다
포도주 한잔은 잠도 잘오고
건강에 좋답니다


<유머는 삶의 비타민>​
<웃음은 삶의 아스피린​>
역시 유머방에 와야 웃어 봅니다 하하하

다시 캐드 작업 연속 입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내일 ㅎㅎ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맞아요~~
인조미인은 하나님도 몰라 보신다잖아요?

즐거운 금요일에 일에 파묻히셔서...
그래도 좋으시지요?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시간이 어찌나 빨리 가는지...
나도 기도해야 겠어요
하루를 100 시간으로 고쳐 달라고....ㅎㅎㅎ

솜니엄님의 댓글

profile_image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마스크 해제 이후
매출이 급격히 늘어서
할일이 태산 , 폰으로 유머방
찾아보곤 했답니다

오늘보니 공주님께서
게시물 올려 주셔서 반갑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신납니다
은초롱 아우님도
솜니엄 아가씨도
바빠지셨다니 감사 감사
그러나 건강은 잘 돌보시면서 하시길요^^*

솜니엄님의 댓글

profile_image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누구든지 게시물 올리면 예쁜 이미지와 함께
고운 댓글 여러개씩 남겨 주시는 공주님 !
항상 감사한 마음 전해 드립니다 ^*^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그렇게 생각 해주시니 감사해요~~
나는 다른분들이 댓글 많이 쓰기 싫어 유머 안 올리시나 걱정도 된답니다.

여러분!!
댓글이 부담스러우시면 세개 만 달아 드릴테니
유머좀 올려 보세요~~~ㅋㅋ

솜니엄님의 댓글

profile_image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하나님이 몰라볼 정도로 성형 했다면
자기 정체성을 놓아 버린것 같습니다
저도 자연 미인이 좋은것 같습니다
조금 덜 바빠지면 유머방에 자주 찾아 뵙겠습니다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솜니엄님
그런 생각을 가지고 계시니
참 감사하네요~~
인조 미인들 늙으면 티 난대요^^

cheongwoon님의 댓글

profile_image cheongw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꼴통공주님^^
굳모닝 ㅎ^^
넘 웃다가 어느새 토요일이네요 ㅎ
80대 세월의 지혜가 넘쳐나네요 파하핳핱.
포도주 한잔 , 시원한 맥주한잔 캬~~~소확행이지요 ㅎㅎ
위 동영상이?- 아마 잡혔겠지요? ㅎ
항상 건강하시고요^^
즐건 하루하루 되시기를요^^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청운님~~
좋은 아침입니다.
오늘도 선물로 받은 하루 알차게 보내야 겠지요
여기서 알차게 ..라고 함은
유머방에서 웃으며 또한 유머를 올리는 것입니다.
파하하하
그리고 무척 궁금한게 하나 있습니다
요즘 왜 유머를 안 올리시는지요??

행복한 토요일 되세요^^*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네 감사합니다.
요즘은 건강이 최고랍니다.
제일 관심사 건강
제이도 건강
제삼은 품위 유지비에 쓸 돈 ㅋㅋ

DARCY님의 댓글

profile_image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공주님
솜니엄님이 저의 근황을 물어보길래
솜니엄님 게시물에 알려 놓았습니다
4년전에 왼쪽눈 때문에 고생 했는데
이번에는 오른쪽 눈에 문제가 생겼네요
지금도 글자 쓰기가 어렵습니다
공주님도 건강 하시길 바랍니다
파이팅 !!! 꼴통공주님 ^^*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댓글은 안 쓰셔도 되요~~
모두 궁금해 할까 봐 걱정되시면 한 개씩만 ㅎ
진심입니다요~~
저도 눈이 불편해서 사진 정리도 안하고
컴에도 가끔 들어 온답니다.
내 건강은 내가 지키기.ㅎㅎ

DARCY님의 댓글

profile_image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저도 인조 미인은 시료이 ~
생긴대로 살면서
마음이 미인인 사람이 좋아요
즐거운 주말 보내시고
윰방 사랑+관심 감사 드립니다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윰방 관심 사랑이야 언제나 변함이 없습니당
다만 좀 몸을 사린다고 할까요?
그래도 여전히 궁금해서 헨폰으로 열어본답니다.
푹 쉬시고 맑고 푸른 하늘 쳐다 보시는 거 잊지 마세요^^

꼴통공주님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여러분들 잘 계시는지 궁금합니다.
유머방에서 맺은 인연 가볍게 버리지 마시고
가끔이라도 안부 전하며 살아요 우리!

은초롱7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공주 누님
오늘은 밤새워야 할것 같습니다
캐드로 도면 작업 하는게
시간이 오래 걸립니다
찾아 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즐거운 비명소리가 들리네요^^*
반갑고요~~야식을 좀 보낼까요?
응원합니다 ^^*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꼴통공주* 任`雅!!!
"소`수房"에서,"房長"도 役任하셨군`如..
"윰房"의 "지킴이"任을,熱心히 應援합니다..
"체인지"任의 고운映像에,擔아주신 Humour..
"하나님"도 人造美人은,싫어하시는가 봅니다`여..
"꼴"公主님!"울任"들과 함께,健康+幸福을 祈願요!^*^

꼴통공주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박사님
다녀가셨네요^^*
별일 없이 잘 계시지요?
물향기 수목원에 가면 연락 드리려고 했는데
잘 가지지가 않네요~~
얼마 전에는 아침 교요숲을 다녀 왔습니다
세명이서요.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십시요^^*

Total 1,882건 1 페이지
유머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0 8 02-16
1881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7 05-21
1880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7 05-17
1879
더블 데이트 댓글+ 35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8 05-14
열람중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8 05-13
1877
히치 하이킹 댓글+ 46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10 05-07
1876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8 05-05
1875
아내의 저축 댓글+ 31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10 05-03
1874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9 04-30
1873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5 8 04-27
1872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 11 04-25
1871
볼링장 해프닝 댓글+ 40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 10 04-23
1870
"공들의 한탄" 댓글+ 27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6 10 04-18
1869
주유비 2,000원 댓글+ 31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 9 04-16
1868 북두칠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 6 04-14
1867
콩여사의 컨닝 댓글+ 31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9 9 04-12
1866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4 6 04-09
1865
남친과 남편 댓글+ 38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2 7 04-06
1864
출석인정사유 댓글+ 23
북두칠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5 04-03
1863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 6 04-02
1862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6 8 03-31
1861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9 7 03-29
1860
생쥐의 결단 댓글+ 22
북두칠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 5 03-28
1859
황당한 데이트 댓글+ 55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0 9 03-26
1858
재치있는 대답 댓글+ 45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0 8 03-24
1857
비싼건 안돼 댓글+ 37
성주하늘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5 9 03-23
1856
빨간장미 ^^ 댓글+ 28
북두칠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 5 03-21
1855
미쑈 당기쑈 댓글+ 49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6 9 03-17
1854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3 10 03-14
1853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6 10 03-12
1852
주소가 미쳣군 댓글+ 25
성주하늘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8 9 03-11
1851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3 11 03-08
1850
내꺼 우리꺼 댓글+ 29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2 8 03-04
1849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4 12 02-28
1848
심한 공주병 댓글+ 39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1 9 02-26
1847 cheongw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1 10 02-24
1846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7 14 02-24
1845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9 9 02-22
1844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5 13 02-20
1843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4 10 02-19
1842
조씨부인 댓글+ 29
북두칠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7 11 02-18
1841 cheongw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3 10 02-15
1840 꼴통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0 10 02-15
1839
남편은? 댓글+ 52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4 10 02-13
1838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4 11 02-12
1837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1 12 02-10
1836
연쇄드립마1 댓글+ 4
한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2 02-09
1835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3 5 02-09
1834
해결사 칠득이 댓글+ 26
cheongw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8 8 02-09
1833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3 7 02-06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