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남자의 바램? > 유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유머

  •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DARCY)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등록할 수 없습니다

모든남자의 바램?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6건 조회 159회 작성일 24-05-02 12:01

본문

집에서 아내와 TV를 보고 있는데 갑자기 전화가 걸려왔다.
왠 낯선 여자가 나는 잘 모르겠지만 자기는 날 너무 잘 알고있다면서
내일 저녁시간에 만날 수 없겠냐고..

나는 힐끗 아내의 눈치를 보면서 그러마하고 전화를 끊었다.
아내는 누구냐고 물었지만 별 관심을 보이지 않았다
이튿날 사우나를 다녀오고 미용실에도 들렀다
저녁에 약속장소인 호텔커피숍에 도착하니 그 여인이 손을 흔들어 보였다
너무나 멋지고 세련된 여인이였다.

가볍게 목례를 하고 자리에 앉자 그녀가 자기 소개를 했다.
오래 전부터 가까운 곳에 살면서 나를 좋아 했지만 말도 전하지 못하고 야속하게 세월만 많이 흘렸노라고..
부모님을 따라서 케나다로 이민가서 기반을 잡고 재산을 많이 늘렸는데
작년 봄에 부모님이 교통사고로 돌아가셨단다.
부모님 재산이 국내에 남아 있어서 유산 정리 차 국내에 왔다고했다.
술이나 한잔하면서 얘기나 나누자며 잔을 권했다
아름다운 여인과 함께 하니 황홀한 밤
그 자체였다
시간이 흐르자 호텔 5층에 자기가 예약한 룸이 있으니 그곳에 가서 얘기나 더하고 가란다.
이번에 다녀가면 한국에 오기가 어려울 것 같다면서..

'오~! 나에게도 이런 기회가 찾아 오는구나...'
룸에 가자 그녀가 윗옷을 벗는데
드러난 몸매가 얼마나 멋지던지 감탄사가 절로 나왔다.
그녀가 또 다시 사정조로 나왔다.
오늘밤만 같이 있어주면 안되겠냐고...

나는 그렇게 해서 이름도 모르는 그 여인과 사랑을 나눴다.
한참 후 그녀가 봉투를 하나 건네 주었는데 3억원이 든 통장과 도장이 들어 있다고 했다
로또당첨도 아니고 이런 횡재가 어디 있단 말인가?
부들부들 떨면서 두 손으로 그 봉투를 받는 순간 갑자기 "쾅!" 하는 소리와 함께 침대에서 방바닥으로 나딩굴어진 초라한 나...

아내가 한심하다는 듯 혀를 찼다
"대낮에 뭔 개꿈을 꾸길래 침대에서 떨어지고 난리야?"

아...! 이것이 정녕 일장춘몽이란 말인가...!
ㅎ ㅎ ㅎ

추천5

댓글목록

DARCY님의 댓글

profile_image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초록별ys님 오랫만에 뵙습니다
추천 드립니다

초록별ys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저도 기분이 넘 쵸코 입니다.
매일은 아니더라도 이틀에 한번은
유머가 올라 오면 즐겁겠습니다. ㅎ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초록별ys* 任`娥!!!
"꼴통姨母"님의,同窓生인 "초록별ys"님이..
"男便"의 壹長春夢에,"아내"는 身明이 났네`如..
"DARCY"房長님께서,"쵸코렛"을 2個나 주시네요..
"숙영"娘子도,康寧하시겠져?꼭`安附를,傳해주시구여..
"초록별"任!惶當Humour에,感謝드리며..늘,康寧하세要!^*^

초록별ys님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박사님
안녕하세요?
요즘은 통 출사를 못 나가네요
카메라가 무거워요 ㅠㅠ
숙영언니는 영원히 잠적할것 같네요^^*

은초롱7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초록별ys님 오랫만에 유머방에 오셨습니다
일장춘몽 ㅍㅎㅎ 혹시 잠자던 남자분
대머리 입니까요 공짜 억수로 좋아 합니다 ㅋㅋ

Total 2,131건 1 페이지
유머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0 8 02-16
2130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3 05-22
2129 꼴통이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4 05-15
2128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4 05-14
2127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4 05-06
열람중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 5 05-02
2125
행운의 당첨 댓글+ 25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5 05-02
2124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5 04-27
2123
웃겨 정말 댓글+ 25
꼴통이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5 4 04-22
2122
아내와 체온계 댓글+ 21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8 3 04-18
2121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4 04-13
2120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 4 04-05
2119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7 4 04-02
2118 꼴통이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4 6 03-27
2117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 5 03-23
2116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0 5 03-20
2115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2 4 03-14
2114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6 4 03-09
2113 꼴통이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9 5 03-06
2112
판다 푸바오 댓글+ 17
메밀꽃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9 5 03-05
2111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 6 03-04
2110
와 그라노 댓글+ 30
체인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 7 03-02
2109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5 02-29
2108
{철수네 식당} 댓글+ 27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 5 02-24
2107 솜니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5 02-23
2106
수닭과 진도개 댓글+ 23
꼴통이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2 5 02-21
2105
세할머니! 댓글+ 27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 6 02-17
2104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0 7 02-15
2103 꼴통이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9 6 02-13
2102
원하면 댓글+ 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4 02-11
210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8 3 02-11
2100
명절과 부침개 댓글+ 21
체인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5 02-10
209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5 02-09
2098
아재 개그 댓글+ 29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4 6 02-06
2097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5 02-04
2096 꼴통이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3 5 02-03
2095
앗 실수! 댓글+ 20
상큼한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4 01-31
2094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8 6 01-30
2093
수상한 고객 댓글+ 5
만물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8 2 01-28
2092 만물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3 01-28
2091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4 6 01-23
2090
易地思之 댓글+ 23
은초롱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6 01-21
2089 만물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1 3 01-19
2088 만물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 1 01-19
2087 체인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 5 01-17
2086
신세대 속담 댓글+ 15
꼴통이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 4 01-17
2085 만물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4 1 01-15
2084 만물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 1 01-15
2083
처칠의 유머 댓글+ 18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 4 01-14
2082 만물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1 01-14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gmail.com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