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람선상에서 갈매기의 춤에 폭 빠진 휴일 > 여행정보/여행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여행정보/여행기

  • HOME
  • 지혜의 향기
  • 여행정보/여행기

  ☞ 舊. 여행지안내

     

여행정보 및 여행기를 올리는 공간입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 게시물을 퍼가는 경우 게시자에게 간단한 인사말 을 남겨주세요^^

유람선상에서 갈매기의 춤에 폭 빠진 휴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3건 조회 355회 작성일 20-02-12 20:04

본문



유람선상에서 갈매기의 춤에 폭 빠진 휴일


2020.2.9.일
여의도 노들나루 한강 유람선에서 가족들과.

일요일 한강 노들나루 애슐리에서 점심식사를 하고 
모처럼 가족들이 함께 오후 3시 유람선을 탔다.
1시나 2시때보다는 승선객들이 제법 보여서 좋았다.
요즘 한창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전염의 두려움으로 사람들의 외출이 
뜸해 거리가 한산한데 여의도 한강나루 관광지도 예외는 아니었다.

점심식사를 하기로 한 애슐리 식당도 한산한 가운데 우리가족은 편안한 
식사를 마친 후 유람선을 탔다. 유람선을 뒤따르는 갈매기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위해 새우깡 두봉지를 준비했다.

손님들이 별로 없어도 매시간 차질없이 운행해서 승선할 수 있었다.
첫 출항부터 한 바퀴 돌아 입항까지 40분간 따라 붙는 갈매기들의 춤을 
즐기는 동안 우리가 탄 유람선은 어느사이 원 위치로 돌아 왔다.

새우깡을 빨리 달라 소리내며 보채는 갈매기도 있었다.
공중으로 던지는 먹이를 재빨리 받아먹곤 한바퀴 휘익 돌다 와선 빨리 달란다.
이런저런 모습에 시간 가는 줄도 모르며 갈매기에 푹 빠져 꿈꾸듯 보냈다.
그 모습들을 함께 보며 잠시 쉬어 가세요.


40분 동안 갈매기와 새우깡으로 교감을 나누며 정겨운 시간을 보낸 갈매기 친구
갈매기와 우리가족이 한강물 출렁이듯 행복은 그렇게 가슴속에서 출렁이며 흘렀다. 








사랑하는 나의 손녀, 건강하게 자라다오






































































































우리가족의 선상 즐거운 한때, 늘 이처럼 건강한 가족을 꿈꾼다.
















































보석같은 나의 손녀, 둘.
엄마아빠 말씀 잘 듣고 
바르고 예쁘게, 그리고 건강하게 잘 자라거라.


할아버지가 사진 찍느라 빠져있구나.
이 처럼 내도록 사랑을 나누며 건강한 가정을 꾸려나가자. 함께..
너희들과 갈매기와 함께 보낸 선상 휴일, 많이 행복했다 말하고 싶다.
갈매기의 춤을 원없이 즐긴 날...

감사합니다.
찬란한 빛/김영희 서울 남산국립대극장 공연마치고 기념촬영 1996. 5. 양 옆으로 사랑스런 두 손녀와.
추천1

댓글목록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찬란한빛`김영희* 旅行作家님!!!
"찬란한빛"作家님!團欒한 家族들과,"漢江`遊覽船" 타시고..
"汝矣島 6`3빌딩"과,"Building`숲"을 보니~"영등포"의,追憶이..
"漢江"을 날고있는,"갈메기"들의 奇異한`날개짓~欻隆히,擔셨네如..
  寶石같은 "孫女`딸"과,情多운 家族들의 貌襲이~더`한층,多情합니다..
"찬란한빛`김영희"先生님!"Corona`感染病",조심하시고..늘,康寧하세要!^*^

찬란한빛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박사님, 안녕하세요?
뵈온 듯 반갑습니다.
오늘도 정성들인 답글에 감사드립니다,
점점 번지는 코로나 바이러스에 전염되지 않도록 조심하시고
행복한 나날 되시길 빕니다.

함동진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함동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귀여움, 어린이들 대한민국의 보배 !!!

[겨울 석모도·3]    /      함동진

석포리 포구
새우깡 즐기며 게으름 피운
비만증 갈매기
포획본능 잃은 채
버거운 날개짓
유람선 좇으며 매연을 가를 때
적(敵)이 소멸된 물고기 떼
자유의 춤을 추고 있다.

 1997. 12. 14

* 아주 오래오래 전에 제가 한강의 유람선을 탔을 때에는
    이랗게 많은 갈매기들을 못보았었는데 ...........
그당시에는 새우깡을 줄 줄을 몰랐으니까요..........

Total 414건 1 페이지
여행정보/여행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414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 0 09-01
413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 08-17
412 손태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8-14
41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 0 08-14
410 손태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08-12
40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1 08-12
40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0 08-10
40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0 08-08
40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 0 08-06
40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0 08-03
404 손태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0 08-02
403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7-28
40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 0 07-19
40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 0 07-17
40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0 07-15
39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 0 07-14
398
강촌삼악산 댓글+ 2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1 07-12
39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0 07-10
39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3 0 06-10
39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2 0 06-01
394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6 0 05-29
39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4 0 05-28
39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1 0 05-26
39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0 05-23
39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 0 05-18
38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6 0 05-18
38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0 05-17
38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7 0 05-16
38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5 0 05-16
38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1 1 05-13
384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1 05-12
38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0 05-05
38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2 0 05-04
38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6 0 04-30
38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8 0 04-20
37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7 1 04-13
378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0 04-13
37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4 0 04-10
376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1 04-04
37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2 0 03-30
374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8 1 03-25
37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7 1 03-20
37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4 0 03-15
37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7 1 03-10
37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6 0 03-07
369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1 03-03
36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6 0 03-01
36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3 1 02-28
36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9 0 02-24
36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9 1 02-19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