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동구 초량이바구길, 웹툰이바구길, 이중섭거리 > 여행정보/여행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여행정보/여행기

  • HOME
  • 지혜의 향기
  • 여행정보/여행기

  ☞ 舊. 여행지안내

     

여행정보 및 여행기를 올리는 공간입니다

부산 동구 초량이바구길, 웹툰이바구길, 이중섭거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건 조회 345회 작성일 23-11-12 10:06

본문


박준규의 기차여행, 버스여행 '진짜 부산'이 궁금하면... 해운대·광안리 말고 이곳 한국일보 입력 2023.11.11 10:00 부산 동구 초량이바구길, 웹툰이바구길, 이중섭거리 시내버스가 부산 동구의 산허리로 난 산복도로를 오르고 있다. 산복도로는 부산의 역사와 부산시민의 삶이 응축된 곳이다. ⓒ박준규 '진짜 부산'을 보려면 광안리나 해운대가 아니라 보석 같은 이야기를 품은 동구로 가야 한다. 산복도로를 중심으로 한국 근현대사와 주민들의 삶의 향기가 진하게 배어 있기 때문이다. 대부분의 관광 명소가 부산역에서 시내버스로 30분 이내 거리에 위치한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부산역에서 가장 가까운 도보 여행지 초량이바구길 부산역광장에서 횡단보도를 건너면 바로 ‘초량이바구길’이 시작된다. ‘이바구’는 ‘이야기’의 경상도 사투리다. 부산의 과거, 현재, 미래를 품은 길을 따라 뚜벅뚜벅 시간여행을 떠나는 길이다. 부산 최초의 근대식 물류창고인 남선창고(명태고방) 터에서 출발해 부산 최초의 근대식 개인종합병원인 (구)백제병원, 담장갤러리와 동구인물사담장을 지나면 168계단이 등장한다. 부산항과 부산역에서 산복도로를 연결하는 가장 빠른 지름길이다. 가파른 계단을 오르면 동구와 명란의 인연을 스토리텔링한 명란브랜드연구소가 있다. 파스타·피자·샐러드 등 명란을 활용한 음식과 귀여운 명란삼남매 캐릭터 기념품도 판매한다. 5층 루프톱에서 탁 트인 북항 전망은 덤이다. 초량이바구길 출발점 남선창고 터. 함경도에서 해상을 통해 가져온 명태를 보관해서 명태고방이라고도 불렸다. ⓒ박준규 산복도로 주택가와 부산항을 잇는 지름길 168계단. ⓒ박준규 명란브랜드연구소 3층 카페테리아는 명란을 활용한 음식과 음료를 판매한다. ⓒ박준규 명란브랜드연구소 루프톱에서 부산역과 북항 전망이 시원스럽게 펼쳐진다. ⓒ박준규 산복도로 사람들의 삶과 역사를 정리한 산복도로전시관을 지나 장기려기념관과 유치환의우체통이 이어진다. 장기려는 한국전쟁의 참극 속에서 가난한 환자를 돌본 외과의사이자 사회사업가로 명망이 높은 인물이다. 청마 유치환을 기념하기 위한 우체통 주변엔 야외공연장, 아트갤러리, LP음악감상실, 전망대 등이 함께 있다. 초량이바구길은 6·25 피란민들의 판잣집을 형상화한 '까꼬막'에서 마무리된다. 청마 유치환의 부산 시절을 기념하기 위해 세운 유치환의우체통. ⓒ박준규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부산 산복도로에 이중섭거리가 생긴 까닭은? 이중섭은 1916년 평양에서 태어났다. 일본 도쿄에서 유학생활 마치고 귀국한 후 한국전쟁으로 고향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부산 범일동 판잣집에 머물며 창작 활동에 몰두했다. ‘이중섭거리’는 바로 그의 부산 피란시절 이야기를 풀어내고 있다. 이중섭갤러리에는 절절한 심정을 담아 부인 야마모토 마사코에게 보낸 편지가 전시돼 있다. 주택과 담벼락에 그려진 거리미술관 ‘범일동풍경’을 거쳐 ‘희망길100계단’을 오르면 이중섭전망대에 이른다. 부산항과 범일동 일대 풍광이 시원하게 조망된다. 부산역 건너편 국민은행에서 22번 시내버스를 타고 범일초등학교 입구에 내리면 바로 전망대다. 이중섭거리의 '희망길100계단'에 그의 초상화가 그려져 있다. ⓒ박준규 이중섭거리 담벼락에 그의 작품을 모사한 그림이 걸려 있다. ⓒ박준규 이중섭전망대는 명작 ‘범일동풍경’을 그린 곳으로 추정되는 장소로, 부산항과 범일동 일대를 조망할 수 있다. ⓒ박준규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만화 성지 변신한 성북전통시장 웹툰이바구길 범일동 성북전통시장을 걷다 어린 시절 아련한 추억으로 빠져든다. 한국전쟁 이후 피란민들에 의해 자연스럽게 형성된 시장이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성북전통시장 웹툰이바구길’로 탈바꿈했다. 골목 곳곳에 벽화를 그리고 조형물을 설치했다. 간판과 벽면에도 웹툰이 그려져 만화 같은 세상 풍경이 펼쳐진다. 부산 동구 범일동 성북전통시장 건물 외벽과 간판이 웹툰으로 장식돼 있다. ⓒ박준규 부산 동구 범일동 성북전통시장 건물 외벽과 간판이 웹툰으로 장식돼 있다. ⓒ박준규 동구만화체험관에서는 1883년 근대 만화 도입부터 오늘날의 웹툰에 이르기까지 한국 만화의 시대별 변천사 를 파악할 수 있다. 직접 색칠한 동물 그림이 살아 움직이는 3D애니메이션을 체험할 수 있고, 태블릿으로 웹툰을 그려볼 수도 있다. 성북VR만화카페에서는 기구를 타고 유람하듯 VR로 주변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성북전통시장 웹툰이바구길 풍경. ⓒ박준규 동구도서관 책마루전망대는 포토존이자 산복도로와 부산항 경치 맛집으로 손색없다. ⓒ박준규 동구도서관 책마루전망대와 증산공원 전망대는 ‘풍경 맛집’으로 손색없다. 산복도로와 부산항 경치가 시원하게 내려다보인다. 부산역에서 87번 시내버스를 타고 성북고개에 하차하면 동구만화체험관에 닿는다.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5층 하늘정원에서는 북항의 현재 모습과 미래상을 조망할 수 있다. ⓒ박준규 돌아오는 길, 부산역에서 시간이 남는다면 북항재개발홍보관을 방문해 볼 것을 권한다. 부산역 10번 출구에서 공중보행로로 연결되는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5층에 위치하고 있다. 동구 산복도로가 부산의 과거와 현재를 담고 있다면, 북항재개발홍보관은 부산의 미래를 볼 수 있는 곳이다. 1407년 부산포 개항부터 해양산업 중심지로 발전한 부산항의 역사를 훑을 수 있고, 북항재개발사업 디오라마와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 영상도 인상적이다. 홍보관 옥상 하늘정원에서는 큰 변화를 앞둔 북항이 한눈에 들어온다. 부산 동구가 진행 중인 AR스탬프투어. ⓒ박준규 부산 동구가 11, 12월을 ‘동구방문의달’로 지정하고 지역화폐 ‘e바구페이’를 제공하는 AR스탬프투어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스탬프미션 완료 정도에 따라 3,000원에서 최대 2만6,000원의 쿠폰을 받을 수 있다. 명란브랜드연구소, 성북VR만화카페에서 미션지를 받아 해당 명소에서 QR코드로 인증하는 방식이다. 박준규 대중교통여행 전문가 blog.naver.com/sakaman 글·사진 한국일보 트래블 '박준규의 여행'에서 옮김 찬란한 빛/ 김영희
추천1

댓글목록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찬란한빛`김영희*旅行作家님!!!
  나이가 들어가니 2週間이,빨리도 지나가고 있습니다`如..
"김영희"샘님이 擔아`보내주신,旅行記의 讀後感을 올립니다..
"文化日報" 박영일記者의,日本`旅行記 보며 UFO`line의 神泌를..
"韓國日報" 최종명記者의,車馬高道 루랑~미라山의 異色的`風景도..
"김영희作家님의 午後散柵길,"冠岳山"갈丹楓과 "金"샘님 貌濕도 방가..
"韓國日報" 최흥수記者가 擔은,"日本`히로시마縣"의 神寺와 "오노미치"를..
"中央日報" 최승돈記者가 擔은, "嶺南`알프스~밀양"의 "백운山`쇠점汨"을 感..
"文化日報" 박경일記者의 "全北`鎭安-馬耳山"과 "神仙의 놀이터"도 探溺했구如..
"韓國日報" 박준규記者가 擔은,"釜山"-"초량이바구길&웹툰이바구길`이중섭거리"도..
"찬란한빛`김영희"旅行作家`샘님!추운날씨에,"感氣"조심하시고..늘상,健康+幸福하세要!^*^

찬란한빛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박사님, 그렇습니다.
어쩜 이리도 세월이 빨리 흐르는지 찰나처럼 휙 지나버리네요.
열심히 올려주시는 독후감에 경의와 함께 감탄을 연발합니다.
오늘도 감사한 마음으로 읽으며 안박사님의 건강을 기원드립니다.

Total 876건 1 페이지
여행정보/여행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87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1 06-01
87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1 05-22
874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3 1 03-14
87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5 1 03-12
87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4 1 02-28
87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7 1 02-19
87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 1 02-17
86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1 02-15
86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5 1 02-14
86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1 02-11
86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1 02-08
86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1 02-06
864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1 01-28
86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5 1 01-21
86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1 1 01-18
861 아름다운Lif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1 01-15
86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8 1 01-02
85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6 1 12-29
85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9 1 12-24
85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3 1 12-22
85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 1 12-18
85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 1 12-16
854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9 1 12-14
85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0 1 12-10
85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5 1 12-07
85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8 1 12-05
85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0 1 12-03
84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7 1 11-29
84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 1 11-24
84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1 1 11-19
84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1 11-19
84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1 11-17
열람중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6 1 11-12
84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6 1 11-11
84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2 1 11-10
84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1 1 11-08
84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1 1 11-07
83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1 11-05
83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1 11-04
83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2 1 11-03
836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0 1 11-02
83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 1 11-01
834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1 1 10-29
83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1 10-28
83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0 1 10-27
83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6 1 10-25
83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 1 10-25
82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1 10-23
82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1 10-22
82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1 10-20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gmail.com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