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에게 물은 어떤 맛일까 > 책속의 한 줄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책속의 한 줄

  • HOME
  • 지혜의 향기
  • 책속의 한 줄

 

, 소설, 광고, 영화 등에서 감명깊게 본 짧은 문안, 대사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물고기에게 물은 어떤 맛일까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89회 작성일 19-11-14 16:03

본문

사랑은 낡은 지갑과 같아서 길들인 흔적이
진할수록 조금씩 제 안이 패어간다
자주 꺼내보다 보면 사랑은 그냥 습관이지만
가장 부대낀 날들 먼저 해져가다가
마침내 제 신분을 잊게 된다
사랑이 이처럼 떠돈다

<사랑이 이처럼>/ 윤성택


바람이 불 때 나뭇잎들이 흔들리는 것을 막을 수 있겠더냐? 당신도 나에게 그렇게 왔다

<사랑의 뼈들> / 김수상



앉았다
날아오르고
또 어느 꽃 위에 앉아
기억의 손가락을 기다리는

이것은
나비


<사랑의 흔적> / 방민호



무릇 세상에는 변하지 않는 것은 없다
해가 뜨는 동해에
그 바다를 향해 웅크린 산줄기에
사랑한다는 약속 새기지 마라


<사랑의 약속> / 정일근


당신을 처음 봤을 때
봉긋한 가슴을 눈 여겨 봐두었지
날 사랑하는만큼
당신을 파먹어야 하니까


<내 사랑> 전윤호 

물고기에게 물은 어떤 맛일까
사랑과 죽음이 겹쳐서 꿈만 같은 일이 된다면
물고기의 물 없는 자유는 어디로 흘러갈까


나의 하루는 / 이근화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20건 1 페이지
책속의 한 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120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 0 09:00
119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 0 08:40
118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 08:22
117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0 11-25
116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11-25
115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11-25
열람중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11-14
113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0 11-14
112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11-08
111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0 11-08
110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 10-31
109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0 10-31
108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10-31
107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0 10-15
106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0 10-15
105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0 10-15
104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0 10-07
103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 10-07
102 영화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0 09-19
101 영화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9 0 09-19
100 영화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0 09-19
99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4 0 09-01
98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 0 09-01
97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6 0 08-07
96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6 0 08-07
95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1 0 07-27
94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 0 07-27
93 기타 최정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7 0 07-26
92 영화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1 0 07-15
91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7 0 07-15
90 영화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8 0 07-12
89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4 1 07-12
88 기타 최정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7 0 07-12
87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9 0 06-24
86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0 0 06-24
85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1 0 06-13
84 기타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1 0 04-25
83
월급 댓글+ 1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1 0 04-03
82 소설 및 수필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2 1 03-07
81 소설 및 수필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9 0 03-07
80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6 0 03-06
79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0 0 03-06
78 영화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0 0 03-03
77 기타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4 1 03-02
76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3 0 02-22
75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9 0 02-22
74 소설 및 수필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3 0 02-19
73 소설 및 수필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5 0 02-19
72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2 0 02-13
71 소설 및 수필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8 0 02-1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