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연히 양현근 시인님의 '사랑이란'을 읽고 가입했어요. > 가입인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가입인사

  • HOME
  • 시마을 광장
  • 가입인사

 (운영자 : 박미숙)

 

시마을 신규 가입회원의 본인 소개, 본인의 향후 활동계획 등을 자유롭게 올리는 공간입니다

우연히 양현근 시인님의 '사랑이란'을 읽고 가입했어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ach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건 조회 227회 작성일 18-06-16 03:43

본문


사랑하는 사람에게 마음을 담아 꼭 외워서 들려주고 싶은 시,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늙어가며 오래오래 부르고 싶은 시를 찾고 있었는데
그 어느 사랑의 시보다 아름답고 행복한 시를 발견했어요.

좋은 시도 써주시고, 좋은 사이트도 만들어 두셨네요. 정말 감사합니다!
추천0

댓글목록

acho님의 댓글

profile_image ach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 그리고 '사랑이란' 시 읽어보신 분 혹시 계시다면 여쭤보고 싶은 게 있어요.
일본인 친구를 위해서 짧은 실력이지만 번역을 한번 해서 들려주려고 하는데요.

찬서리에 되려 빛깔 고운
뒷뜨락의 각시감처럼
흔들리지 않게 노래하는 것

에서 '각시감'은 어떤 감인가요?
어떤 의미로 해석해야할까요? 사전에는 없는 단어 같아서..
주홍색 감? 어린 감? 표면이 깨끗한 감?~~~

시마을님의 댓글

profile_image 시마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게시물이 많아서 늦게 인사드리게 됨을 양해바랍니다

각시감은 시골에서 자라는 감의 한 종류로
감이 익을 때 새색시의 붉은 볼처럼 불그레 익어간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입니다


시마을에서 좋은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Total 275건 1 페이지
가입인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75 취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 0 08-19
274 문학소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0 07-25
273
반갑습니다. 댓글+ 1
민들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06-30
272
안녕하세요? 댓글+ 1
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6-25
271
안녕하세요 댓글+ 1
바람부는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6-21
270 시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6-11
269
굴렁쇠 댓글+ 1
굴렁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06-03
268 한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5-18
267 미루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5-12
266 두위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5-08
265
안녕하세요 댓글+ 1
지민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05-05
264
반갑습니다 댓글+ 1
blackbir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4-16
263 grail21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4-04
262 반면교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4-02
261 뻥아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 03-20
260 예베작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2 03-11
259 김무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1 03-10
258
안녕하세요~ 댓글+ 1
패랭이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0 03-10
257 쿠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3-10
256
안녕하세요^^ 댓글+ 1
나무그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3-09
255 소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2-27
254
안녕하세요! 댓글+ 1
레몬라임모히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02-18
253 명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0 02-17
252
안녕하세요 댓글+ 1
민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1-29
251 좋은생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 01-24
250
초딩 댓글+ 1
재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0 01-06
249 담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 0 12-29
248 하늘내들꽃마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0 12-21
247 작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0 12-20
246 cucudalda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 0 12-15
245 존재관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0 12-14
244 새벽비1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 12-11
243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0 12-11
242 싸피언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0 11-28
241 붉은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0 0 10-24
240 소중한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0 10-18
239 모카와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 10-18
238
안녕하세여^^ 댓글+ 1
부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 10-17
237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4 0 10-07
236 백선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4 0 10-03
235
가슴 소년 댓글+ 1
애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0 10-02
234
안녕하세요 댓글+ 1
Essopress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0 09-28
233 박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7 0 09-01
232 큰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0 08-31
231
인사 댓글+ 1
oranb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0 08-27
230 센스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0 08-05
229 재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0 08-02
228
안녕하세요 댓글+ 1
이울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 0 07-28
227 존재유존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 0 07-08
226 머물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9 0 07-08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